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4년07월22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4년07월08일 22시32분 ]
 대구광역시는 폭염과 기후·환경 변화 등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폭염 관련 신기술과 제품 등을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는, 특화 전시회 ‘2024 대한민국 국제 쿨산업전710()부터 11()까지 엑스코에서 개최한다.

 

대구시는 2019년부터 시작해서 올해 5번째로 열리는 대한민국 국제 쿨산업전을 통해 폭염과 미세먼지 등 기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모범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전문가, 기업, 공무원,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대구의 대표행사로 운영할 예정이다.

2020년은 코로나19로 미개최

 

올해는 예년에 비해 유난히 더울 것이라 예보되고 있으며, 대구 등의 첫 폭염주의보도 지난해보다 일주일 빠른 610일에 발령(2023년의 경우 617) 되는 등 폭염이 더욱 심해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구온난화와 기후변화로 인한 무더위, 미세먼지 발생 등 재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쿨산업 육성에 대한 관심도 점점 커지고 있다.

 

대한민국 국제 쿨산업전은 대구시가 기후변화로 인한 재난·안전 분야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쿨산업을 진흥하기 위해 마련한 전국 유일의 산업 전문박람회로 행정안전부, 환경부, 조달청, 대구지방기상청, 대구정책연구원 등 후원으로 엑스코에서 열린다.

 

국내 77개사의 쿨산업 기업과 기관들이 참여해 총 200부스가 운영되는 이번 박람회는 폭염·기후, 산업재, 자원순환, 소비재, 정책홍보 등의 분야로 구성하여 소개될 예정이다.

 

쿨링포그, 미세먼지정화시스템 등 폭염·기후 분야, 친환경 자재, 차열페인트 등 산업재 분야, 태양광발전, 폐기물 열분해시스템 등 자원순환 분야, 쿨패션, 업사이클링 제품 등 소비재 분야, 정책사업 및 R&D사업 등 정책홍보 분야로 나누어진다.

 

특히 올해는 30여개의 대기업 바이어 중심으로 구매상담회를 개최하고, 해외 바이어(인도·파키스탄·라오스 등)도 참가함으로써 중소기업 규모의 전시참가업체들이 판로 개척과 수출의 기회를 마련할 수 있는 최적의 전시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부대행사로 행사 첫째날에는 쿨산업의 육성 및 진흥을 통해 대구의 신산업 동력으로 키울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민연이 한자리에 모이는 쿨산업 진흥 컨퍼런스가 진행될 예정이며, 또한 전국 재난담당공무원 워크숍을 개최하여 지자체 간 폭염 대응방안 등을 공유할 계획이다.

 

둘째날에는 대한건축사협회 경상북도건축사회가 주최하는 2024년도 건축사 실무교육이 개최돼 건축사 회원 250여 명이 국제쿨산업전 행사 현장을 방문할 예정으로, 관련분야 교류도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장수 대구광역시 경제부시장은 이번 쿨산업전을 통해 관련 기업과 전문가 그룹, 공무원 등의 활발한 교류로 기후 및 환경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대구 미래 50년 구축의 밑거름이 되도록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참관을 원하는 시민들은 쿨산업전 홈페이지(www.coolingexpo.com)에서 사전등록을 하거나 당일 현장 등록을 하면 모든 행사를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올려 0 내려 0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잠자는 숲속의 미녀 (2024-07-08 22:38:27)
대구시장, “대구경북 행정통합 특별법 합의안 도출에 총력을 다하라!” (2024-07-08 22:30:3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