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2년01월28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1년11월27일 04시05분 ]
 울산시가 추진한‘2020년 영화제작 지원사업을 통해 제작된 작품들이 국내외 영화제에서 수상하는 등 주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울산시에 따르면 ‘2020년 영화제작 지원사업을 통해 제작된블루시티 서울’(감독 정성준)이 제17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진출한 데 이어 제4회 전주국제단편영화제 대상과 제16회 파리한국영화제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또한 울산국제영화제 사전 축제(프레 페스티벌)에서 관객상을 수상하며 관객들의 지지와 호응을 얻은 제씨 이야기’(감독 이하은)는 제9회 디아스포라영화제와 2021 서울독립영화제, 2021 아이치 국제여성영화제 등 국내외 영화제에 초청 및 단편 경쟁부문에 진출했다.

울산 출신의 강림 감독이 각본, 연출, 주연에 이르기까지 다방면으로 활약한 냉장고 안의 코끼리2021 서울국제프라이드영화제, 믹스코펜하겐엘지비티(LGBT)영화제 등 한국을 넘어 영국과 폴란드, 덴마크 등 해외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 밖에도 안준성 감독의 바운서가 제74회 칸영화제 쇼트필름코너에 진출하였고 사전 축제(프레 페스티벌) 여자연기상(박세인)을 수상한 위험한 결혼’(감독 박현경)이 제23회 정동진영화제에서 상영되었으며 박찬우 감독의 식구2021 샌디에고 국제어린이영화제 단편 부문에 초청되는 등의 성과를 거두었다.

울산국제영화제 영화 제작지원 사업은 청년 영화인들과 울산 시민의 독창적이고 실험적인 생각(아이디어)을 영화로 제작할 수 있도록 추진하는 사업으로, 영화 학도를 위한 국내 최대 규모의 지원 사업으로 자리 잡았다.

특히 울산 부문의 제작 지원 작품들은 울산 곳곳을 배경으로 제작되어 관객들에게 문화 중심지로 거듭나고 있는 울산을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2020년 울산국제영화제 제작지원작 블루시티 서울’, ‘제씨 이야기’, ‘열대소년’, ‘냉장고 안의 코끼리는 제1회 울산국제영화제에서 다시, 2020’ 섹션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또한 35편의 2021년 제작지원작 역시 관객에게 선보일 날을 기다리며 마지막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편 올해 1회 행사를 개최하는 울산국제영화제는 청년의 시선, 그리고 그 첫걸음을 구호(슬로건)12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울산문화예술회관과 메가박스 울산 등에서 펼쳐진다

올려 0 내려 0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울산에 살고 있는 다양한 동·식물 사진으로 만나다” (2021-11-27 04:07:21)
부산시립청소년교향악단 제66회 정기연주회 “판타스틱(Fantastic)” (2021-11-26 02:58:3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