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11월28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행/관광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1년08월26일 23시46분 ]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지난달 27일부터 한 달간 화랑설화마을을 야간 개장했다. 화랑설화마을은 금호읍 거여로 426-5 일원에 화랑 설화를 테마로 조성된 관광테마파크로 작년 1027일 개관해 현재까지 약 5만여명이 방문했다.

 

화랑설화마을 야간개장은 지난 22일 마무리가 되었는데, 전시·체험시설은 오후 8시까지 연장 운영하고, 야외는 밤 10시까지 개방하였다. 여름방학과 휴가를 맞아 야간개장 기간 약 77백여명이 화랑설화마을을 방문하였고, 그 중 약 7백여명이 야간에 다녀갔다. 영천시민들뿐 아니라 대구 및 인근 시·군에서도 화랑설화마을을 많이 찾았다.

 

이번 야간개장 기간 화랑설화마을을 방문한 시민들은 폭염과 코로나19로 지쳐있었는데 무더위를 피해 체험시설을 이용하고, 또 고즈넉한 분위기 속에서 여유롭게 산책을 즐길 수 있었다고 전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한 달여간 야간개장으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잠시나마 힐링의 시간을 제공한 것 같아 기쁘다, “시민들의 호응에 힘입어 오는 10월에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먹거리 등을 보완해 더욱 풍성한 화랑설화마을로 찾아뵙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밀양시, 체류형 관광객 유치 TF팀 현장회의 개최 (2021-09-01 02:49:06)
대구의료관광산업 돌파구 감성마케팅에서 찾는다! (2021-08-26 23:02:1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