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6일mon
 
티커뉴스
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 해당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핫이슈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10월09일 00시00분 ]
 


울산시가 코로나19로 인한 고용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 일자리 지키기를 위해 전국 최초로 시행하고 있는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협약에 지역기업들의 동참이 줄을 잇고 있다.

울산시(시장 송철호)와 울산고용노동지청(청장 김홍섭)108일 오후 3 반천산업단지(반천산업로 53) 이레테크 회의실에서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패키지 협약 100번째 기업인 이레테크(대표 이해성)고용위기 극복을 위한 일자리 지키기 100호 기업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100호 협약 체결을 기념하고 앞으로 더 많은 지역기업의 동참을 이끌어 내기 위해 마련하게 됐다.

100호 기업으로 협약을 맺는 이레테크는 자동차 범퍼, 그릴, 콘솔, 휠 등을 생산하는 업체로 지난 20078월 설립되어 현재 90명이 근로하고 있으며, 지난해 매출액 기준 808억 원의 중소기업이다.

울산시는 지난 6월 울산의 양대 노총과 경영계, 기초지자체 및 유관기관 등 지역의 모든 경제주체 대표가 참여한 가운데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선언 하고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울산형 일자리지키기 협약기업을 지난 7월부터 모집해 협약기업에 대해 다양한 지원을 펼쳐오고 있다.

이레테크와 같이 협약에 동참하는 기업에는 재·노무·세무·금융·교육훈련 등 전문가 컨설팅, 고용유지장려금, 4대 보험료 사업주 부담금, 2억 원 범위에서 2년 거치 일시 상환하는 고용안정자금, 매출채권 보험료의 50%, 각종 지방세와 상하수도 요금 납부 유예 등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현재 100여 개 기업이 이 협약에 참여해 5,000여개의 일자리를 지키기로 약속했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우리 울산 시민의 삶의 근본이 되는 일자리를 지키기 위해 협약에 참여해 주고 계신 많은 기업들에게 감사드린다.”이 마음들이 합쳐져서 우리 울산시민이 코로나19로 인한 이 경제위기에서 하루빨리 벗어나기를 바란다.” 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최근 정부 4차 추경과 같이 재난구호기금 20억 원을 추가로 편성하여 일자리 지키기 협약으로 인한 기업을 확대하는 등 지속가능한 일자리 수를 늘리고 기업의 일자리 지키기 분위기를 확산시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고용안정을 꾀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KTX 울산역 수소전기차 넥쏘 전시관 ‘개관’ (2020-09-22 00:15:3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