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8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10월06일 00시41분 ]
 


문경시는 지난 26() 문경달빛사랑여행을 마지막으로 문경의 대표 야간여행상품을 안전하게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문경달빛사랑여행은 지난 2005년부터 운영돼온 문경의 대표 야간관광상품으로 올해는 718() 첫 번째 여행을 시작으로 822()926()에 거쳐 총 3회 운영했다.

 

당초 4회 운영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한 회는 쉬어가기도 했다.

 

코로나시대 모든 일상이 무너지고 답답한 하루하루를 보내는 분들에게 고즈넉하고 탁 트인 야외에서 서로 거리두기를 지키며 안전하게 이루어진 여행은 코로나블루를 잠시나마 잊어볼 수 있었던 행사였다.

 

해마다 인기가 많아 항상 조기에 예약이 마감됐던 여행상품이었지만 올해는 거리두기 규칙과 방역기준을 지키기 위해 회당 50명으로 참가인원을 제한하고 소규모 맞춤형 상품으로 재편성했다.

 

가족 단위로 조를 편성하고 거리를 지키며 야간 트레킹을 하고 체험이나 공연시간에도 테이블간 거리를 충분히 유지해 방역과 안전에 중심을 뒀다.

 

또한 야간의 감성을 공유하기 위해 달 포토존과 숲 속 공연, 특색 있는 체험

등 상품구성에 노력을 기울였다.

누구도 겪어보지 못했던 코로나시대, 아무것도 할 수 없다는 기준을 깨고 소규모 야간여행은 새로운 관광 상품의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문경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행사들이 취소되는 가운데 방역과 안전기준을 지키면서도 참여객들에게 만족감을 주기 위해 소규모 맞춤형으로 상품을 구성했다.”, “문경의 자연이 주는 치유력과 감성적인 체험 상품 등이 관광객들에게 긍정적으로 다가간 것 같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번 행사를 마지막으로 2020년 야간 여행상품은 마무리됐지만 내년엔 우리가 늘 일상처럼 누리던 것들이 다시 제자리로 돌아오길 바라본다.

2021년 문경달빛사랑여행도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구성할 계획이다.

올려 0 내려 0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울산경제자유구역, 외국인 투자유치 ‘시동’ (2020-10-06 23:20:04)
형산강에서 먹방 중인 붉은부리갈매기 (2020-10-06 00:36:5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