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2일thu
 
티커뉴스
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 해당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9월26일 04시10분 ]
 


울산시가 울산지역 국회의원들과 내년도 국가예산 증액과 지역 현안해결을 위해 한자리에 모여 머리를 맞댄다.

울산시는 925일 오후 4시 울산과학기술원에서 울산국회의원협의회와 공동으로 예산정책협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울산국회의원협의회 주관 경제위기대응 노사정 간담회에 이어 진행되며 울산시에서는 송철호 시장과 행정부시장, 관련 실국장이, 울산과학기술원에서는 이용훈 총장이 참석한다.

울산국회의원협의회에서는 회장인 김기현 의원(남구을)을 비롯해서 이채익 의원(남구갑), 이상헌 의원(북구), 박성민 의원(중구), 권명호 의원(동구), 서범수 의원(울주군) 등이 자리를 함께 한다.

울산시는 이날 행사에서 내년도 국가예산 국회 증액 사업과 지역 현안해결을 위한 제도 개선을 건의할 예정이다.

예산증액을 요청할 사업은 고성능다목적 소방정 도입, 울산 게놈서비스산업 규제자유특구 사업, 수소전기차 안전인증센터 구축, 자율주행 개인비행체(PAV) 핵심부품 실용화 플랫폼 구축, 청량~옥동 국도건설, 울산석유화학단지 통합 파이프랙 구축,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원 등 21개 사업이다.

송철호 시장은 내년도 예산안의 국회 심의를 앞두고 지역 국회의원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갖게 되어 매우 뜻깊다.” 앞으로도 울산의 미래와 시민의 더 나은 삶을 위해 긴밀하게 소통하며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현재 울산시는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국회의원실과 중앙부처를 방문하는 등 전방위적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지역경제가 침체에 빠져 있는 상황에 지역 정치권과 보다 유기적인 공조체제를 구축해 최대한 국가예산을 확보함으로써 포스트 코로나 시대 마중물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올려 0 내려 0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권영진 대구시장, 추석 연휴 현장 비상근무자 격려 (2020-10-02 12:33:40)
‘대구경북 행정통합 공론화위원회’ 출범!! (2020-09-22 00:39:4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